Search
  Pictorial (4)
  Thai Society (309)
  Event News (20)
  TAT News (3)
  KOTRA News (1)
  KTO News (0)
  News in News (35)
  MICE (2)
  Hotel News (4)
  Embassy (0)

      1년 7개월 만에 마침내 뻥 뚫린 태국 하늘길
 
  1년 7개월 만에 마침내 뻥 뚫린 태국 하늘길  
     
   
 

*11월 1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46개 국가는 무격리로 입국해 태국 어느곳이든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코로나 음성확인 결과가 나올때까지 1박을 기다려야 하는 조건은 남아 있다.(방콕 포스트)

국인의 태국 방문과 여행이 자유롭게 됐다.

태국은 10월 21일 밤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46개국가의 백신접종 완료자에 대한 입국격리를 11월 1일부터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쁘라윳 총리가 페이스북을 통해 45개국 개방방침을 발표한데 이어 외교부는 곧이어 46개 국가의 명단과 입국지침 등을 외교부 페이스북 등을 통해 즉각 공개했다.

이로써 지난해 3월 26일 코로나로 인한 국가비상령을 선포하며 해외입국을 전면금지 한데 이어 2주간의 예외없는 격리를 의무화했던 태국은 1년 7개월만에 사실상 ‘여행 자유국가’로 복귀했다.

46개 국가의 무격리 입국대상자는 백신접종을 완료해야 하며, 항공입국자에 한한다. 또 출도착시 RT-PCR 진단검사를 받아야 하며, 태국에 도착해서는 검사결과가 나올때까진 1박을 격리해야한다는 조건은 남아 있다. 입국자는 5만달러 이상의 코로나 보험에 가입해야해 코로나 이전보다는 부담이 있지만 방문과 여행이 간편해져 해외관광객들의 태국 러시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쁘라윳 총리는 “국가개방에 따른 바이러스 확산 위험요인이 있지만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해 더 이상 늦출 수 없고 위험을 감수해야 한다”고 밝혔다. 오늘 태국의 신규 확진자는 9810명이며, 사망자는 66명, 인구대비 백신접종률은 40.7%다.

 

<10월 22일, 금요일>

■ 주요뉴스

► 태국 한국포함 11월부터 46개국 무격리 입국 허용

► 태국 MICE 분야 방역규정 완화

► 러셀 크로의 ‘엔드리스’ 태국 러브

 

■ Covid-19 한국

☞ 일일 신규 확진자 1440명, 지역발생 1420명, 해외유입 20명. 사망 16명, 누적 확진자 34만8969명, 누적 사망자 2725명. 백신접종 완료 68.2%, 18세 이상 접종률 79.3%.

 

■ Covid-19 태국

☞ 오늘(10월 22일) 오전 발표 신규 확진자 9810명, 사망 66명, 누적 확진자 183만1389명, 누적 사망자 1만8625명.

 

☞ 신규 확진자(10월 21일) 9727명, 사망 73명, 해외유입 26명. 신규 확진자 방콕 1010명으로 최다, 얄라 653명, 나콘시탐마랏 630명, 쏭클라 627명, 나라티왓 374명.

►신규 사망자 방콕 9명, 나라티왓 5명, 사뭇사콘 3명, 사뭇쁘라깐 나콘시탐마랏 파타니 각 3명.

► 병원치료 중인 확진자 10만3086명, 중증 2687명, 산소호흡기 착용 603명.

 

*태국 외교부가 46개 무격리입국 대상국가와 입국절차 등을 페이스북을 통해 공식 발표했다.

☞ 태국 지난해 3월 26일 국가비상령 선포와 함께 외국인 관광객 입국 불허 후 1년 7개월만에 개방. 11월 1일부터 46개국가에 백신접종 외국인 무격리 입국 허용. 쁘라윳 총리 10월 21일 밤 페이스북 통해 코로나 저위험 46개국가 대상 백신접종자 무격리 입국허용 방침 언급. 최근 TV 담화에서 밝힌 10개국에서 크게 증가. ‘모든 게 준비될때까지 기다렸다간 관광객들이 다른 곳으로 가 너무 늦다. 위험을 감수해야 한다’고 언급.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thailand/general/2201875/thailand-welcomes-visitors-from-46-countries-from-nov-1

 

*방콕 등 17개 지역은 11월 1일부터 개방해 태국은 사실상 국가 완전개방을 하게 된다.(더 네이션)

► 총리 발언 직후 태국 외교부 한국 포함 46개국 명단 공식 발표. 방콕, 푸켓, 파타야, 후아힌 등 17개 지역은 전세계 국가 입국 허용해, 사실상 국가 완전 개방.

►무격리입국 46개 국가도 1박은 코로나 검사결과 나올때까지 의무격리,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항공입국으로 한정. 코로나 보험료 기존 10만달러에서 5만달러로 인하, 출도착시 RT-PCR검사 의무.

 

■ 사회(Society), 관광(Travel), 경제(Economic)

*태국 교통사고 사망자의 74%가 모터사이클인데, 도로의 구조가 차량위주로 되어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 태국 모터사이클 교통사고율 세계 최고, 1천km 이상 도로 4곳 중 3곳은 모터사이클 안전운전에 부적합. (도로안전단체 ThaiRAP) 2018년 WHO가 발표한 2016년 도로교통사고 조사에서 태국인 2만2천여명이 사망. 이중 74%가 모터사이클, 사망자 연령은 15-29세.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thailand/general/2202067/many-roads-unsafe-for-motorcycles

*'굴뚝없는 공장'으로 불리는 마이스분야의 방역규정도 점차 완화된다.

 

☞ 코로나 상황관리센터 MICE 방역규정 완화. 11월부터 500명 이하 미팅, 전시 허용, 이벤트, 페스티벌은 1명당 4제곱미터 공간확보 1천명까지 가능. 12월부터는 모든 이벤트 1천명까지 허용, 내년 1월부터는 사회적거리두기 1m 유지, 모든 활동 허용.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in-focus/40007799

*러셀 크로가 방콕의 대표적 노변식당인 '점순이 언니(제이파이) 식당'을 찾았다.

☞ 태국 길거리 식당 찾은 헐리우드 영화배우 러셀크로, 태국 관광홍보 계속.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in-focus/40007806

<관련글> ‘미슐랭 별점 받은 태국 노변식당 할머니’

https://blog.naver.com/leekiza/221158759513

 

 

*각종 추문을 뿌린 승려가 귀국했는데 따르는 사람이 많아 논란이 일고 있다.

☞ 1994년 여신도 출산 성추문 등으로 불교계에서 방출당한 뒤 미국서 거주하다 70세 생일 맞아 귀국한 승려, 여전한 인기속에 논란.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thailand/general/2201823/disgraced-former-monk-returns-to-thailand-warmly-received

 

►카카오톡 이용자는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뉴스해설 및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https://blog.naver.com/leekiza

 

►카카오톡 일일뉴스 링크: https://open.kakao.com/o/gkpTRtOc/

 

► 한국어 섹션별 뉴스: www.thebridgesmagazi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