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ictorial (4)
  Thai Society (284)
  Event News (20)
  TAT News (3)
  KOTRA News (1)
  KTO News (0)
  News in News (35)
  MICE (2)
  Hotel News (4)
  Embassy (0)

      태국 명품시계 스캔들의 진실은?
 
  태국 명품시계 스캔들의 진실은?  
     
   
 

*명품시계 스캔들이 시작된 장면. 친구에게서 빌려 다 돌려주었다고 주장했고, 반부패위원회는 개인적인 것이며 공직자 재산신고 목록에 포함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국 행정법원이 국가반부패위원회에게 쁘라윗 부총리의 고가시계 관련정보를 공개할 것을 판결했다.

쁘라윗 부총리의 고가시계 스캔들은 2017년 연말 무렵 태국을 들쑤셔 놓은 큰 사건이다.

새 내각 출범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팔을 들어 햇빛을 가리는 순간 4억원 상당의 명품시계 플라티눔 리차드밀과 다이아몬드 5캐럿 이상이 들어간 1억3천만원 상당의 반지가 포착된 것이다.

이후 언론과 네티즌들이 공식 행사에 나온 사진들을 다 뒤져봤더니 바꿔 찬 명품시계만 20개가 넘었다. 공직자 재산신고 내역에도 포함되지 않은 것들이었다.

반부패위원회에서 조사에 나섰지만 쁘라윗 부총리는 ‘시계는 빌린 것이고 다 돌려줬다. 언론이 아니라 반부패위원회에 직접 다 소명하겠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사건은 그후로 슬며시 덮였다. 반부패위원회는 사적인 사안이라며 구체적인 조사나 진술내용도 공개하지 않았다.

그런데 법원이 4년여만에 반부패위원회의 신뢰성제 고를 위해서라도 조사내용 등을 공개하라고 판결한 것이다. 반부패위원회는 상급법원에 항소할 수 있다.

올해 76세의 쁘라윗 웡사완 부총리는 태국의 ‘살아있는 권력’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2006년 탁신 전 총리를 몰아낸 쿠데타 주역 손디 분야랏칼린 참모총장과 왕립군사학교 동기이고, 2014년 쿠데타도 현 쁘라윳 총리를 막후 지원하며 권력 실세로 자리잡았다. '동부 호랑이(부라파 파약)’라고 불리는 쁘라친부리 제2보병 사단장을 지낸 이후 쁘라윳 총리와 아누퐁 파오친다 현 내무부 장관 등 같은 부대 후배들에게 차례로 육군참모총장 바통을 넘겨줬다. 군부의 ‘큰형님’으로 불리는 이유이기도 하다.

최근 태국 정가는 불신임투표까지 겪은 쁘라윳 총리와 쁘라윗 부총리간의 ‘불화설’이 나돌며 연일 화제를 이어갔으나 두사람은 사실무근이라며 변함없는 연대를 밝히기도 했다.

명품시계 정보를 공개하라는 태국 법원의 판결은 일부 언론에서 몇 줄의 단신으로 보도됐다.

시계를 빌려 찬 게 오얏나무 밑에서 갓끈을 고쳐 쓴 것이 됐는지는 모르지만 고위 공직자의 우선 덕목 중의 하나가 청렴이라는 것을 알려주는 데는 부족함이 없다. 대선 레이스가 후끈 달아오른 한국도 다르지 않을 것이다.

 

<9월 17일, 금요일>

주요뉴스

► 태국 10월 개방 놓고 갑론을박

► 신규 확진자 1만4천명대, 주중 다시 슬금슬금 상승세

► 중국 백신 접종완료자 대상 본격 부스터샷

 

■ Covid-19 한국

☞ 일일 신규 확진자 2008명, 사망 3명. 지역발생 1973명, 해외유입 35명. 누적 확진자 28만1938명, 누적 사망자 2389명. (치명률 0.85%) 전국민 대비 1차 접종 완료율 69%, 완료율 41.8%.

 

■ Covid-19 태국

☞ 오늘(9월 17일) 오전 발표 신규 확진자 1만4555명, 사망 177명. 교도소발 790명. 누적 확진자 144만8792명, 누적 사망자 1만5124명.

 

 

*주말에는 다시 감소추세로 돌아설 것으로 보이지만 주중 신규확진자가 조금씩 올라 오늘 오전에는 1만4천500명이 넘었다.

☞ 신규 확진자(9월 16일) 1만3897명, 사망 188명, 해외유입 9명, 교도소발 394명.

► 신규 사망자 방콕 및 수도권 129명. 기타 지역 42명.

► 신규 확진자 방콕 2886명, 사뭇쁘라깐 1455명, 촌부리 973명.

 

*외국인에게 개방중인 푸켓의 신규 확진자가 연일 200명을 넘으며, 병상이 포화상태에 이르고 있다.

☞ 푸켓 확진자 증가세 여전, 9월 15일 하루 246명 확진, 샌드박스 입국자 확진 2명. 병상 2542개 점유율 90%.

 

*10월 1일 개방에 대해 갑론을박이 한창이다. 의료전문가들은 다른 나라들에 비해 백신접종 완료율이 낮고, 부스터샷도 필요한 상황이라 개방시기를 늦춰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다음주 방역당국이 회의를 통해 개방여부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 태국 10월 1일 개방 놓고 갑론을박. 시리랏 병원 쁘라싯 와타나파 박사 인구대비 백신접종 완료율 18%로 낮고 먼저 맞은 백신 예방효율 없어 개방 한달 뒤로 늦출 것 주장. 중국 백신위주로 접종한 푸켓 확진자 급증 사례 언급.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in-focus/40006223

 

아누틴 보건부 장관 감염자 여전히 많지만 경제위해 개방 필요. 신규 확진자 대부분 무증상자, 감소세. 준비되지 않으면 개방은 불가능. ‘10월 1일 개방한다고 말한 사람 없다!’ 언급.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in-focus/40006242

 

■백신(Vaccine)

☞ 태국 보건부 중국 시노팜 백신 접종자에게도 추후 부스터샷(추가접종) 계획. 일반인 대상 부스터샷은 9월 24일부터 예정.

 

☞ 태국 신속 항체 진단킷 무료배포 시작. 850만킷 중 116만킷 노약자, 거동불편 환자, 미접종 기저질환자 등에게 지급.

 

☞ 태국 식약청(FDA) 12세-17세 청소년 대상 모더나 백신 접종 승인. 1,2차 접종 간격은 28일.

 

■ 사회(Society), 관광(Travel), 경제(Economic)

☞ 격리호텔(Alternative Quarantine Hotel’ 이용률 뚝! 방콕 및 인근주 144개 호텔 1만6천개룸의 8-9월 이용률 25-30%. 지난해 60% 대비 대폭 감소. 30%는 경증 코로나 확진자를 위한 호스피스텔로 전환. 격리기간 단축과 개방계획에 따라 외국인들 입국 연기중인 것으로 분석.

*K-POP 걸그룹 블랙핑크 태국인 멤버 리사의 뮤직비디오 열풍이 이어지고 있다. 정부 페이스북에서 리사의 만화 캐릭터를 썼다가 혼쭐이 났다. 리사가 토크쇼에서고향 부리람의 미트볼을 좋아한다고 밝히자 판매가 성황으로 알려지고 있다.

 

☞ ‘리사 이름 함부로 쓰지 말라.’ 코로나 관련 태국 정부 페이스북 ‘Thai Roo Soo Covid’ (태국인은 코로나 대처법을 알고 있다) 리사 개릭터 썼다가 공개 사과 후 삭제. 방역조치를 엄격히 준수하고 있다는 리사의 만화 이미지와 함께 옆 남성 캐릭터의 ‘너무 귀여워, 좋아해’는 성희롱성 코멘트라는 게 팬들의 주장. 뮤직비디오 ‘라리사’ 1억5천만뷰 돌파. 리사의 고향 부리람에선 리사가 좋아한다는 ‘미트볼’ 판매 성황.

 

☞ 수랏타이 거주 헝가리 여성 10년째 태국 오버 스테이. 사업체 운영하던 남편의 최근 사망 뒤 여권체크 중 발각, 최고 2년징역, 2만밧 벌금 및 영구 추방. 태국 이민국 90일 이상 오버 스테이는 1년간 태국 입국 금지.

 

*지체부자유자들을 위해 승강기를 설치하지 않은 방콕시가 손해배상 판결을 받았다.

☞ 태국 행정법원 지상철(BTS) 역에 승강기 안 갖춘 방콕시, 지체부자유자들에게 1인당 5천밧 및 연리 7.5% 배상판결. 2011년 승강기 없는 방콕 21개역에 대한 소송에서 1년 이내 설치판결 내렸으나 미 이행. 2014년 지체부자유자 429명 1인당 1천400만밧 보상요구 연대 소송.

 

☞ 태국 행정법원 국가반부패위원회(NACC) 쁘라윗 웡수완 부총리 고가시계 정보 언론에 공개할 것 판결. 뉴스에이전시 MATTTER 2018년 쁘라윗 부총리 고가시계관련 정보은폐 고발.

<관련 글> 쁘라윗 부총리 고가시계 논란 ‘태국 정부 도덕성 도마위에 오르나?’

https://blog.naver.com/leekiza/221157892021

 

*유네스코 생물권 보존지역으로 등재된 치앙마이 도이 치앙다오 입구

☞ 치앙마이 도이 치앙다오(Doi Chiang Dao) 유네스코 생물권 보존지역으로 등재. 태국에서 3번째로 높은 지역으로 가르스트(Karst) 지형 중의 일부. 태국의 유네스크 생물권 보전지역 등재로는 5번째. <by Harry>

 

►카카오톡 일일뉴스 링크: https://open.kakao.com/o/gkpTRtOc/

► 한국어 섹션별 뉴스: www.thebridgesmagazi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