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ictorial (4)
  Thai Society (422)
  Event News (16)
  TAT News (3)
  KOTRA News (0)
  KTO News (0)
  News in News (30)
  MICE (1)
  Hotel News (2)
  Embassy (0)

      블랙핑크 리사 한국은 우리 나라, 태국은 내 나라
 
  블랙핑크 리사 한국은 우리 나라, 태국은 내 나라  
     
   
 

*블랙핑크 리사의 솔로 뮤직비디오 '라리사'의 각종 화제가 이어지고 있다. 뮤직비디오 내 태국의상을 입은 장면. 태국 정부 대변인은 리사가 '소프트 파워'라는 쁘라윳 총리의 말을 전했다.(사진:타이인콰이어러)

‘블랙핑크’ 태국인 멤버 리사가 ‘폭풍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뮤직비디오 조회수 신기록 행진 속에 태국에서는 각종 신드롬이 이어질 기세다. 뮤직 비디오에서 입은 태국 전통의상이 상품화되고, 리사를 너무 추켜세우다 말실수한 유명 MC는 곧바로 공개 사과했다.

몇년전 송중기 주연의 한국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본 뒤 극찬했던 쁘라윳 총리는 리사가 태국의 문화를 알린 ‘소프트 파워’라며 이를 통한 경제부흥까지 기대했다.

지난 9월 10일 유튜브에 공개된 솔로 뮤직비디오 ‘라리사’는 현재 1억2천만뷰를 넘어섰다. 공개 24시간만에 7천만뷰를 달성했는데 이는 ‘강남스타일’ ‘젠틀맨’의 싸이를 넘어서는 솔로 K-POP 뮤직비디오로는 최단기간 기록이다.

한국어, 영어 가사와 함께 파워풀한 댄스가 이어지는 리사의 뮤직비디오가 태국에서 더욱 화제가 되는 것은 뮤직비디오 안에 태국적 요소가 녹아 있기 때문. 중간 부분 20초 동안은 태국 전통 의상인 황금색 모자와 옷을 입고 나온다. 가사에는 ‘태국에서 한국까지 거쳐 여기까지’라고도 언급한다. '강남스타일'이 세계적 화제가 됐을때 전세계 유튜브 조회수 1회는 미국, 2위는 태국이었다.

뮤직 비디오 ‘라리사’는 ‘라리사 마노반’이란 리사의 본명이다. 리사는 뮤직비디오 공개 전의 기자회견에서는 ‘내가 누구인지를 나타내고 싶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1997년생으로 올해 24세인 리사는 태국 부리람에서 태어나고 방콕에서 자라며 국제학교를 다녔다. 중 2 때부터 5년3개월의 연습생 생활을 거쳐 ‘블랙핑크’의 멤버로 데뷔했다. 빅뱅 등 K-Pop 가수들을 보며 꿈을 키워온 '한류팬 소녀'였다.

팀의 메인 댄서이자 랩을 담당하고 있는데 유창한 한국어와 영어는 블랙핑크의 해외진출에 중요한 몫을 담당하고 있다는 평가다. 리사는 한 영상에서 한국 태국 관계를 묻는 질문에 “한국은 ‘우리나라’, 태국은 ‘내 나라’”라고 대답하기도 했다.

“새 하얀 조명이 날 깨우면, 번쩍번쩍 세상을 흔들어.”

뮤직비디오 ‘라리사’의 초반부에 나오는 가사다. 태국에서 태어나 한국에서 가수 훈련을 받고 글로벌 스타가 된 리사는 쁘라윳 총리가 언급한 대로 ‘소프트 파워(Soft Power)’의 진수를 보여줄 태세다.

‘라리사’의 노랫말처럼 이제 번쩍번쩍 태국과 세상을 흔들고 있다.

*소프트파워(Soft Power): 군사력, 경제제제 등 물리적 힘인 하드파워(Hard Power)가 아닌 설득과 매력을 통해 얻는 능력. 1980년대 미국 쇠퇴론에 반대하며 하버드대 케네디스쿨의 조지프 나이교수가 ‘문화적 영향력’을 언급한 용어.

 

<9월 14일, 화요일>

■ 주요뉴스

►태국 신규확진자 1만1천명대로 뚝

► 태국 국가개방 표준화절차로 재조정 검토

► 블랙핑크 리사 뮤직비디오 ‘라리사’ 태국 신드롬으로

 

■ Covid-19 한국

☞ 일일 신규 확진자 1497명, 사망 7명. 지역발생 1497명, 해외유입 34명. 신규 확진자 70일째 네 자릿수. 누적 확진자 27만5910명, 누적 사망자 2367명. 전국민 대비 1차 접종 완료율 66.2%, 완료율 39.9%.

 

■ Covid-19 태국

☞ 오늘(9월 14일) 오전 발표 신규 확진자 1만1786명, 사망 136명. 교도소발 271명. 누적 확진자 140만6542명, 누적 사망자 1만4631명.

 

*태국의 평일 신규 확진자수가 1만1천명대로 뚝 떨어졌다.

 

☞ 신규 확진자(9월 13일) 1만2583명, 사망 132명, 해외유입 11명, 교도소발 163명. 7월 21일 이후 최저.

► 신규 사망자 연령 21세-94세. 방콕 23명, 방콕 인근주 52명.

► 신규 확진자 방콕 3239명(좀통 279명, 락시 186명, 돈므엉 155명, 방쓰 140명, 랏부라나 116명, 농캠 114명, 사마이 107명, 끌렁떠이 101명), 촌부리 650명, 라용 641명, 논타부리 468명, 사뭇쁘라깐 443명, 사뭇사콘 407명.

► 격리치료중 13만2113명, 중증 4096명, 산소호흡기 착용 835명.

 

☞ 캄보디아 태국 화물차 기사들이 국경지역에 바이러스 확산 주장. 하루 최대 600명 화물차 캄보디아 국경 통과. 국경 700여명 상인 진단검사 250여명 확진.

 

☞ 후아힌 사파리 스태프 집단감염으로 9월 26일까지 중단. 50명 직원 중 28명 확진 판정. 관광객으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

 

☞ 코로나 상황관리센터 장례식장 집단감염성 가장 높아. 마스크 벗고 식사 이유. 연회장, 마켓, 음식점, 버스정류장, 학교, 시장 등도 집단 감염 빈번.

 

*태국이 전국의 개방방식을 표준화하는 OSOS 정책을 검토중이다. 10월 1일부터의 개방에 방콕과 치앙마이도 포함되는데, 구체적인 개방방법에 대해선 추가논의가 필요한 것으로 발표됐다. 방콕은 21개 지역을 개방한다는 것 정도가 발표됐다.

☞ 태국 국가개방 모델 재조정 계획. ‘One SOP, One System, OSOS’ 정책으로 표준화된 운영절차(Standard Operating Procedure, SOP) 적용. 방콕, 파타야. 치앙마이, 후아힌, 차암 등 10월 1일 개방안 다음주 Covod-19 상황관리센터에 제출. ‘OSOS’는 PCR 검사로 3회 실시되는 코로나 검사 중 2회를 신속진단킷으로 변경, 현행 8천밧 가량의 검사비용을 줄이고 의무격리 폐지 후 각 지역의 지정된 지역을 자유롭게 여행가능 하도록 하는게 골자, 올해 안에 실시 계획. 수완나품 공항 인접한 사뭇쁘라칸 Bang Phli 지역 포함 방콕 21개 지역 및 치앙마이 개방안에 대해선 추가 논의

<관련 기사>

https://www.bangkokpost.com/business/2181243/country-to-rejig-reopening-model

 

■백신(Vaccine)

☞ 외국인 관광객 대상 10월 개방 예정인 각지역별 인구대비 백신 접종 완료율(9월 12일 기준): 방콕 34.85%, 촌부리 9.3%, 펫차부리 19.46%, 쁘라추업키리칸 17.66%, 치앙마이 15.57%. 태국 총 백신접종 4027만6356 도스. 9월 27일부터 10월 31일까지 2400만 도스 접종 예정.

 

*코끼리로 유명한 수린에서는 코끼리 이동 접종이 실시되고 있다. 나들이 하는 것 처럼 코끼리 타고 오면 의료진이 코끼리용 접종소에서 주사를 놓는다.

☞ ‘옹박’ 토니자의 고향 수린에선 ‘코끼리 타고 백신 맞아요’. 태국 북동부 수린의 타뚬(Tha Tum) 코끼리 백신접종으로 화제. 가족, 친척과 함께 코끼리 탄 채로 오면 의료진이 높이 설치된 접종소에 기다렸다가 접종. 타뚬은 태국에서 가장 오래된 코끼리 마을 중의 한 곳.

<관련 기사>

https://www.thaienquirer.com/32576/surin-offers-elephant-back-vaccine-service/

 

*임신부의 치명률이 높음에도 백신접종을 꺼려 접종률이 현저히 낮다. 태국 보건당국은 12주가 넘는 임신부에게는 접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 보건부 12주 이상 임신부 백신접종 권장. 임신부 치명률 2%. 4월 1일 이후 3668명 확진, 82명 사망. 연간 50만명 임신하는 가운데 현재까지 백신접종 임신부는 7만3천여명에 불과. 1차접종 5만5천여명, 2차 1만7천500여명.

 

■ 사회(Society), 관광(Travel), 경제(Economic)

☞ 일본 태국 거주 자국민에게 동남아시아 테러경보 이메일 발송. 태국 외교부 요청에 테러 장소 및 이유 등 뚜렷한 설명 없어. 미얀마,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거주 일본인에게도 발송한 것으로 확인. 태국 정부 태국 내 테러조짐 없다고 언급.

 

☞ 아유타야 포비즈 매거진이 선정한 포스트 팬데믹 50대 방문지로 선정. 14-18세기 세계 외교 및 통상의 중심지.

 

☞ 파타야 워킹스트릿 유명 인도 펍레스토랑 나샤 화재. 피해액 5천만밧 추정.

 

*뮤직비디오 시청 열풍속에 리사를 너무 추켜세우고, 뱀뱀과 닉쿤을 깎아내린 유명 TV MC가 공개사과했다.

☞ 블랙핑크 리사열풍에 태국인 K-Pop 스타 뱀뱀, 닉쿤 비교하며 깎아내린 유명 TV MC 공식 사과. MC 모둠(Moddum) 최근 토크쇼에서 ‘리사는 세계적 스타. 뱀뱀, 닉쿤 있지만 이렇게 유명하지는 않았다’고 비교 언급. ‘갓세븐’ 뱀뱀과 ‘2PM’ 팬클럽 #BanModdum 해시태그로 항의 확산. 리사 최근 솔로뮤직비디오에서 태국 전통의상 착용으로 태국 인기 확산, 유튜브 1억2천만 조회, K-Pop 솔로 뮤직비디오로는 최단 기간내 1억뷰 돌파.

 

☞ 배달업체 푸드판다 배달맨의 성희롱 메시지에 태국 네티즌 부글부글. ‘고객님 물건 받으러 나오실 때 브라 입어주세요. 불편하고 싶지 않습니다.’ 교육 및 GPS 추적 장치 등 각계 목소리. 푸드판다 공개사과 및 조사 약속. 태국 경찰 부대변인 배달맨 고객 성희롱은 1달간 징역 및(또는) 벌금 1만밧. 고객사진 SNS 등에 올리면 5년 징역 및 벌금 10만밧.

 

☞ 정부주택은행(GHB) 1백만 가구 저금리 융자 신청 첫날 3만5천여명 신청. 첫 4년간 1.99%의 이율로 대출, 7년간 월 최대 5천밧 상환조건. 최대 40년까지 대출.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pr-news/in-focus/40006076

 

☞ 동부경제회랑(The Eastern Economic Corridor, EEC) 2021년 8개월 동안 69개 인프라 프로젝트 완료. (The Office of Transport and Traffic Policy and Planning, OTP) 총 프로젝트의 41% 수준. 최우선 프로젝트는 돈므엉, 수완나품공항, 우타파오를 연결하는 고속철로 2021년 내 완공.

<관련 기사>

https://www.nationthailand.com/in-focus/40006063

 

*로힝야족의 고난이 이어지고 있다. 태국 북부에선 인신매매조직으로부터 23명의 로힝야가 구출됐다.

☞ 로힝야 북부 매솟지역에서 인신매매조직으로부터 23명 구출.

<관련 글> ‘미얀마 탈출하는 로힝야족의 엑소더스’

https://blog.naver.com/leekiza/221094383929

 

☞ https://open.kakao.com/o/gkpTRtOc/

클릭하면 카카오톡을 통해 오전 10시 기준 매일 업데이트되는 태국 뉴스와 관련 칼럼을 볼 수 있습니다. 한국어 섹션별 뉴스: www.thebridgesmagazi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