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Cover Story (32)
  Pictorial (19)
  Thai Society (76)
  Event News (48)
  TAT News (10)
  KOTRA News (0)
  KTO News (1)
  News in News (194)
  MICE (6)
  Hotel News (23)
  Embassy (4)
 
      한-태 디지털교류 물꼬 텄다!
 
  한-태 디지털교류 물꼬 텄다!  
     
   
 

 

한국과 태국의 첫 디지털 컨텐츠 교류의 장이 마련됐다.

한국 미래창조과학부는 29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2015 한-태 디지털콘텐츠 컨퍼런스(K-T DIGOCON 2015)를 개최했다. 한국경제신문이 주관한 이 행사엔 태국 정보통신부 차관을 비롯해 태국 방송통신위원회 커미셔너, 태국 최대엔터테인먼트사 GMM 그래미, 재계 그룹 1위이자 최대 유통그룹인 센트럴월드, 1위 통신사업자인 트루를 비롯해 가장 강력한 채널파워를 갖춘 지상파 방송사 채널7, 3 등 5개 주력 방송사 및 30여개 그룹 간부와 CEO들이 참석했다. 태국 초청섭외는 태국의 한태교류센터 KTCC가 총괄 담당했으며, 오는 6월엔 KTCC와 한국경제의 주관으로 태국에서 두번째 컨퍼런스가 열릴 예정이다.  이번 컨퍼런스에 한국에선 CJ E&M, KBS, KT, 네이버, SM엔터테인먼트, YG 등 70여개 기업과 10여개 정보보호 업체들이 참석했다.

컨퍼런스는 태국 방송통신위원회 타왓차이 짓따라파난 커미셔너외 CJ E&M의 서현동 본부장이 한국-아세안 국가간 콘텐스 동반성장 전략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으며, 방송, 영화, 모바일 융합컨테츠 별로 세미나 및 비지니스 매칭이 진행됐다.

최유래 미래부차관은 '아세안 국가와의 협력강화를 위해 서울에서 디지털콘텐츠 컨퍼런스를 열었으며, 6월에는 태국 현지에서 디지털콘텐츠 로드쇼를 기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태국 방문단은 MBC를 비롯해 동대문의 K-Live 등을 방문하는 등 다방면의 한국 디지털 콘텐츠에 걸쳐 큰 관심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