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ictorial (5)
  Thai Society (48)
  Event News (27)
  TAT News (5)
  KOTRA News (1)
  KTO News (2)
  News in News (52)
  MICE (1)
  Hotel News (6)
  Embassy (0)

      태국에 소개된 김란도 교수
 
  태국에 소개된 김란도 교수  
     
   
 

밀리언셀러의 주인공 김란도교수(49)가  태국에 크게 소개됐다. 태국 방콕에서 얼마전 도서전시회가 있었는데 `아프니까 청춘이다’의  저자  김란도교수가 태국을  방문해 방콕포스트와  인터뷰를 가졌다.

청소년들을 인생지침서 겪인 김교수의 `아프니까 청춘이다’는 200만부 이상이 팔렸으며 태국어로도 번역돼 태국 젊은이들에게 교훈을 주고 있다.

방콕포스트는 김교수의 책중 가장 인상적인 곳은 인생을 시계에 비교한 것이라며 우리가 80까지 산다고 했을 때 24세는 아침 7시12분으로 하루를 마감하기 위해선 아직도 시간이 많이 남았다고 언급하고 있다.

태국 신문에 한국의 책의 서평과  작가 소개가 실리긴 매우 드문 일이다.

무엇 때문에 이 책을 쓰게 됐나?  

 - 5년전에 개인 웹사이트에 쓰기 시작했는데 학생들이 이를 카피해 다른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이 수필은 `슬럼프’가 불리며 인터넷에서 아주 유명해 졌다. 2008년에 이 글을 읽은 출판사가 책을 내보자고 제안했다. 대학교수고 학자인 만큼 처음엔 고사했다. 하지만 출판사 여사장이 나는 선생님이고 내 학생들에게 뭔가를 이야기해야줘야 하지 않냐고 거듭 제안했다. 다음해에 아들이 대학에 가게 됐는데 대학생인 아들에게 글을 쓸 수 있다고 생각했다. 책을 탈고하는데 1년이 걸렸고, 2010년 크리마스 이브에 시작했다.<중략>

방콕포스트는 한국 기성세대와 신세대의 다른점, 책에 내포되어 있는 철학관, 김교수가 추천하고 싶은 책, 독자의 피드백 등에 대해서도 인터뷰 했다.